아내의 무기력·우울감 다스리는 남편의 공감

작성자
Kagrowa
작성일
2018-02-05 11:15
조회
1189


갱년기가 되면 정서적인 변화가 생기게 마련이지요. 가장 대표적인 정서 중 하나가 우울감입니다. 갑자기 화를 잘 내고 웃음을 잃게 되며 짜증이 늘어나서 주위 사람들이 당황하기도 합니다. 과거에는 갱년기 나이대에 나타나는 화병이라고 스스로 진단하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갱년기는 육체적으로는 신음(腎陰)이 고갈돼 충전을 필요로 하는 시기입니다. 몸과 마음은 서로 영향을 미치는 것이니 정서적으로도 변화가 오지요. 자율신경계가 불안정한 시기이기에 교감신경과 부교감신경의 조화가 균형을 잃고 극단적으로 치솟기도 합니다. 이때 부교감신경의 항진이 오면 우울 모드가 되는 것이지요. 과거에 모두 용서하고 지나간 일이 새록새록 현실에서 되살아나 억울하고 분한 감정에 휩싸이기도 합니다. 모든 것을 참아왔던 자신이 한없이 바보 같고 어리석게 여겨지기도 하죠. 현실에서 만족하지 못한 부분만 생각나고 점점 자신감이 떨어지게 됩니다. 우울감에 휩싸여 사람도 싫고 외출하기도 꺼리며 하염없이 눈물만 흘리는 경우가 많습니다.

우울 모드인 아내와 함께 내원한 한 남편이 제게 한 말을 보면 갱년기 중년 부부의 힘든 상황이 제대로 그려집니다. 갱년기는 남편을 죄인으로 만드는 것 같다고 합니다. 남편은 여성의 갱년기에 대해 이해할 수 없는 경우가 많아 아내의 반응에 힘든 표현을 그대로 해버리기 쉽지요. 같이 화를 내고 싸우는 경우도 많습니다. 남성의 갱년기는 여성에 비해 무난하게 지나가기 때문에 기복이 심한 여성의 감정 상태나 증상들을 이해 못할 수 있습니다.

여성은 가임기 동안 출산이라는 막대한 짐을 지고 소임을 다하다가 갱년기에 접어들면서 상대적 허탈감과 상실감을 온몸과 마음으로 느끼게 된다고 보면 됩니다. 이때 남편은 아내의 감정에 맞서지 말고 “당신은 그렇구나”하면서 아내의 감정에 공감하고 위로해줄 필요가 있습니다. 외롭지 않게 해주는 것만으로도 갱년기 아내가 힘을 내는 데 큰 도움이 됩니다.

여기서 가장 중요한 것은 갱년기 여성 스스로 정체성을 찾아야 한다는 것입니다. 폐경은 여성으로서 끝도 아니고 무가치함의 시작도 아닙니다. 이제 출산의 의무기간을 지나 완경했으니 남은 시간을 가슴 뛰는 마음으로 계획해야 합니다. 폐경 전후 기간을 재충전의 기간으로 인식하고 본인에게 맞도록 충분히 충전한다면 폐경 후 더욱 적극적이고 진취적인 마음으로 새로운 삶에 도전할 수 있을 겁니다. 갱년기가 되면 여성은 남성호르몬이, 남성은 여성호르몬이 더 분비되면서 여성은 좀 더 적극적으로 변하는 반면에 남성들은 다소 소심해지는 경향을 보이기도 합니다. 갱년기라는 터널을 지나고 나면 어떤 세상이 펼쳐질까요? 마음의 방향을 잘 살펴서 본인이 원하는 삶을 디자인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서초자인한의원 원장
전체 81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81
New 나이 들면 젊을 때와 운동법 달라야…
Kagrowa | 2018.07.13 | 추천 0 | 조회 568
Kagrowa 2018.07.13 0 568
80
New 하지정맥류, 가족력도 없고 힘든 일을 하는 것도 아닌데 왜 생길까요?
Kagrowa | 2018.07.13 | 추천 0 | 조회 579
Kagrowa 2018.07.13 0 579
79
New 찜통더위 속 안전 등산 요령 4
Kagrowa | 2018.07.13 | 추천 0 | 조회 580
Kagrowa 2018.07.13 0 580
78
New 안면 신경마비, 치료할 수 있을까?
Kagrowa | 2018.07.13 | 추천 0 | 조회 571
Kagrowa 2018.07.13 0 571
77
New 죽어도 안빠지는 '뱃살'.. 날씬하게 만드는 6가지 식품
Kagrowa | 2018.07.13 | 추천 0 | 조회 577
Kagrowa 2018.07.13 0 577
76
New "당뇨병 환자가 일반인에 비해 운동·금연 안 한다"
Kagrowa | 2018.07.13 | 추천 0 | 조회 579
Kagrowa 2018.07.13 0 579
75
갑자기 다크 서클? 몸이 보내는 건강 신호 7
Kagrowa | 2018.07.06 | 추천 0 | 조회 722
Kagrowa 2018.07.06 0 722
74
“흡연자는 교통사고로 사망할 위험이 크다”
Kagrowa | 2018.07.06 | 추천 0 | 조회 670
Kagrowa 2018.07.06 0 670
73
껍질째 먹으면 더 좋은 과일-채소 5
Kagrowa | 2018.07.06 | 추천 0 | 조회 664
Kagrowa 2018.07.06 0 664
72
더위 먹지 않으려면 이렇게 해요
Kagrowa | 2018.07.06 | 추천 0 | 조회 664
Kagrowa 2018.07.06 0 664
71
'왜 더 안 빠질까' 싶을 때, 단백질 먹고 운동 강도 높여라
Kagrowa | 2018.07.06 | 추천 0 | 조회 636
Kagrowa 2018.07.06 0 636
70
뱃살 안 빠지는 뜻밖의 이유 6
Kagrowa | 2018.07.02 | 추천 0 | 조회 690
Kagrowa 2018.07.02 0 690
69
한국 여성의 암 1위 갑상선암 관찰 법 6
Kagrowa | 2018.06.27 | 추천 0 | 조회 705
Kagrowa 2018.06.27 0 705
68
엎드려 자기, 건강에 '최악 잠버릇'…녹내장 위험까지
Kagrowa | 2018.06.27 | 추천 0 | 조회 587
Kagrowa 2018.06.27 0 587
67
여름철 피부 건강을 위협하는 ‘5대 적폐’
Kagrowa | 2018.06.27 | 추천 0 | 조회 577
Kagrowa 2018.06.27 0 577
66
'조용한 癌' 대장암 …빈혈·치질로 의심하기도
Kagrowa | 2018.06.27 | 추천 0 | 조회 548
Kagrowa 2018.06.27 0 548
65
뇌경색, 왜 부정맥이 위험인자일까?
Kagrowa | 2018.06.22 | 추천 0 | 조회 690
Kagrowa 2018.06.22 0 690
64
주말에 푸는 뇌 피로…낯선 곳 여행·직접 요리
Kagrowa | 2018.06.22 | 추천 0 | 조회 692
Kagrowa 2018.06.22 0 692
63
6월에는
ks98499 | 2018.06.07 | 추천 0 | 조회 870
ks98499 2018.06.07 0 870
62
불안증 환자의 스트레스, 심장병 위험 높이나?
Kagrowa | 2018.05.04 | 추천 0 | 조회 1251
Kagrowa 2018.05.04 0 1251
61
체중 감량 돕는 차(茶), 차갑게 마시면 효과 2배(연구)
Kagrowa | 2018.05.04 | 추천 0 | 조회 1247
Kagrowa 2018.05.04 0 1247
60
점점 증가하는 파킨슨병, 알아야 할 4가지
Kagrowa | 2018.05.04 | 추천 0 | 조회 1266
Kagrowa 2018.05.04 0 1266
59
매운맛이 가져다 주는 3가지 건강 효과
Kagrowa | 2018.04.16 | 추천 0 | 조회 1426
Kagrowa 2018.04.16 0 1426
58
아침에 일어나서 바로 운동하는 방법
Kagrowa | 2018.04.16 | 추천 0 | 조회 1467
Kagrowa 2018.04.16 0 1467
57
정확한 혈압수치 알려면, 놓치지 말아야 할 것
Kagrowa | 2018.04.16 | 추천 0 | 조회 1410
Kagrowa 2018.04.16 0 1410
56
고기 '바짝' 구워 먹었다간 병 걸리기 쉬운 까닭
Kagrowa | 2018.04.16 | 추천 0 | 조회 1327
Kagrowa 2018.04.16 0 1327
55
노년 활기 좌우하는 근육, 운동·단백질 보충제로 키워라
Kagrowa | 2018.04.09 | 추천 0 | 조회 1244
Kagrowa 2018.04.09 0 1244
54
과학자도 인정한 뱃살 빼는 법 5
Kagrowa | 2018.04.09 | 추천 0 | 조회 1188
Kagrowa 2018.04.09 0 1188
53
따뜻한 물 한잔의 건강 효과 8
Kagrowa | 2018.04.02 | 추천 0 | 조회 1291
Kagrowa 2018.04.02 0 1291
52
밀크셰이크 한 잔도 혈관에 나빠
Kagrowa | 2018.04.02 | 추천 0 | 조회 1087
Kagrowa 2018.04.02 0 1087

CONTACT US

Contact us advertisement

july, 2018

21jul(jul 21)11:00 am(jul 21)11:00 am2018년 야유회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