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5세이상 30%가 앓는 '구강건조증'…심한 입냄새 원인

작성자
Kagrowa
작성일
2017-12-21 13:48
조회
1054
65세이상 30%가 앓는 '구강건조증'…심한 입냄새 원인



긴장을 한 상태도 아님에도 불구하고 입안이 바싹바싹 마르는 경우가 있다. 물을 마시거나 갈증 해소를 위한 이온음료를 마셔도 입안 건조함이 해소되지 않는다면 ‘구강건조증’을 의심해 봐야 한다. 구강건조증은 입안이 마르는 증상을 말한다. 침의 분비가 줄어들어 입안이 건조해지고 혀에 백태가 심하게 낀다. 게다가 입이 마르기 때문에 혐기성 박테리아의 대사가 활발해져 그 부산물로 인한 입냄새도 덩달아 심해진다. 구강건조증은 우리나라의 경우 65세 이상 고령층의 30% 정도가 앓을 정도로 흔한 질환에 속한다. 주로 남성보다는 여성에게서 많이 나타나며 나이가 들수록 발병률이 높아진다. 이는 갱년기로 인한 호르몬 변화 때문이다. 구강건조증은 계절의 영향도 받아 날씨가 건조해지는 1월에서 4월 사이 환자수가 증가하는 경향을 보인다.
입속 침 부족하면 발음도 어눌해히지고 심한 입냄새 유발까지
물을 자주 마셔야, 무가당 자일리톨 껌 씹기도 도움

구강건조증 Q&A

Q1. 구강 내부가 건조하면 구강 내 어떤 질환이 발병할 가능성이 높은가요?
- 침은 구강 내 치면세균막 및 세균총을 씻어 내는 작용을 합니다. 게다가 침 속에는 여러 면역세포들이 포함되어 있어 향균 작용도 하는데 침 분비가 줄어들면 해당 기능의 수행 능력이 덩달아 감소합니다. 또한 구강 내 세균으로 인해 발생하는 치아우식증 및 치주질환이 생길 수 위험이 높고, 심각할 경우 구강 내 상처의 혈액 흐름 속으로 세균이 침투해서 심혈관질환, 치매, 폐렴 등 전신질환으로 진행될 수 있습니다.

Q2. 입속 세균으로 인한 질환을 예방하기 위해서 어떤 노력을 하는 것이 좋은가요?
- 구강 내에 세균은 항상 상주하고 있는데 구강 위생 관리를 소홀히 하면 세균의 절대적인 수도 많아질뿐더러 치아 우식증이나 치주질환을 유발하는 세균의 비율이 증가해 구강 질환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구강이 절대적으로 마르지 않도록 해주는 것이 좋으며, 구강 위생 관리를 잘 하는 것이 좋습니다.

Q3. 비염이 있는 경우 구호흡을 하는 경우가 많은데 구호흡은 건조증을 더 심하게 만드나요?
- 코가 막히면 당연히 구호흡을 할 수 밖에 없고 외부의 건조한 공기가 구강 내에 직접 닿게 되면서 구강건조증이 심화됩니다. 그러므로 이러한 경우, 구강건조증을 완화시키기 위해서는 비염 치료가 병행되어야 합니다.

Q4. 구강건조증을 예방하는 효과적인 방법이 있을까요?
생활습관 개선이 가장 중요합니다. 농사를 짓는 농부를 생각하시면 됩니다. 저수지에 물이 가득 있다면 아무리 가물어도 걱정이 덜할 겁니다. 물을 하루에 6잔(200cc씩을 식후 3회, 공복 시 3회)을 입 안을 골고루 헹구면서 마시도록 하고, 평소 입 안이 마르지 않도록 자주 입을 물로 적시는 습관을 갖도록 하고, 맵고 짠 자극적인 음식은 피하는 것이 좋고, 과일과 같은 신맛이 나는 음식을 자주 섭취하여 침샘을 자극해 침 분비를 유도하는 것과 자일리톨 껌 등을 이용하는 방법 등도 구강건조증 예방에 도움이 됩니다.
전체 70
번호 썸네일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70
앞으로 시택 공항에 8개 게이트 추가로 생길 것으로
Kagrowa | 2018.04.16 | 추천 0 | 조회 308
Kagrowa 2018.04.16 0 308
69
미국내 최초로 장애자들 최저임금 보장하는 시애틀
Kagrowa | 2018.04.16 | 추천 0 | 조회 309
Kagrowa 2018.04.16 0 309
68
미국에서 가장 살기좋은 도시, 시애틀 포틀랜드에 뒤져
Kagrowa | 2018.04.16 | 추천 0 | 조회 309
Kagrowa 2018.04.16 0 309
67
이번 주 토요일 부터 시택 공항에서 강화된 TSA 검사 시작될 것으로
Kagrowa | 2018.04.16 | 추천 0 | 조회 314
Kagrowa 2018.04.16 0 314
66
아마존, 제조업도 넘보나…자체 브랜드 70개 돌파
Kagrowa | 2018.04.09 | 추천 0 | 조회 397
Kagrowa 2018.04.09 0 397
65
킷셉 카운티 부동산 가격 5년내 최고로 높아
Kagrowa | 2018.04.09 | 추천 0 | 조회 405
Kagrowa 2018.04.09 0 405
64
아마존사 두 번째 본사 놓고 경쟁하는 도시들
Kagrowa | 2018.04.09 | 추천 0 | 조회 399
Kagrowa 2018.04.09 0 399
63
워싱턴 주 운전 면허 등록처, 앞으로 15 달러 추가로 부과
Kagrowa | 2018.04.02 | 추천 0 | 조회 477
Kagrowa 2018.04.02 0 477
62
시애틀 공터에 늘어가는 홈레스 RV 들에 대한 시민들 불만 폭주해
Kagrowa | 2018.04.02 | 추천 0 | 조회 477
Kagrowa 2018.04.02 0 477
61
스캐짓 밸리(Skagit Valley) 튜울립 페스티벌 시작해
Kagrowa | 2018.04.02 | 추천 0 | 조회 466
Kagrowa 2018.04.02 0 466
60
4월 한달 동안 운전 중 전자기기 이용 단속 강화될 것으로
Kagrowa | 2018.04.02 | 추천 0 | 조회 422
Kagrowa 2018.04.02 0 422
59
시애틀 시 포화상태, 더이상의 인구 유입은 어려워
Kagrowa | 2018.03.20 | 추천 0 | 조회 551
Kagrowa 2018.03.20 0 551
58
이번 주말 워싱턴 주립대학에 벚꽃 피기 시작해
Kagrowa | 2018.03.20 | 추천 0 | 조회 526
Kagrowa 2018.03.20 0 526
57
새로운 세금 부과 반대하고 나선 시애틀 소규모 비지니스들
Kagrowa | 2018.03.20 | 추천 0 | 조회 622
Kagrowa 2018.03.20 0 622
56
시애틀 다운타운에 PCC 매장 생길 것으로
Kagrowa | 2018.03.14 | 추천 0 | 조회 657
Kagrowa 2018.03.14 0 657
55
소도(SoDo) 지역내 주차공간 놓고 비지니스 오너들과 시애틀 시 분쟁
Kagrowa | 2018.03.14 | 추천 0 | 조회 637
Kagrowa 2018.03.14 0 637
54
월마트, 100개 도시서 식품택배…아마존과 경쟁
Kagrowa | 2018.03.14 | 추천 0 | 조회 665
Kagrowa 2018.03.14 0 665
53
세계 최초 자율조종 에어택시 뉴질랜드서 시험 중
Kagrowa | 2018.03.14 | 추천 0 | 조회 631
Kagrowa 2018.03.14 0 631
52
자동차 탭 비용 인하 방안 무산, 누구 탓인가?
Kagrowa | 2018.03.14 | 추천 0 | 조회 513
Kagrowa 2018.03.14 0 513
51
시애틀 지역 신 주택 건축, 조금 주춤하나?
Kagrowa | 2018.03.06 | 추천 0 | 조회 720
Kagrowa 2018.03.06 0 720
50
사형제도 폐지 제안 물거품
Kagrowa | 2018.03.06 | 추천 0 | 조회 653
Kagrowa 2018.03.06 0 653
49
아마존 사 소규모 비지니스 삼키는 부기맨?
Kagrowa | 2018.03.06 | 추천 0 | 조회 670
Kagrowa 2018.03.06 0 670
48
아마존 사의 체킹 어카운트(checking account) 생길 수도
Kagrowa | 2018.03.06 | 추천 0 | 조회 649
Kagrowa 2018.03.06 0 649
47
마리화나 제조업체 나스닥 첫 상장…"기념비적 사건"
Kagrowa | 2018.02.28 | 추천 0 | 조회 668
Kagrowa 2018.02.28 0 668
46
앞으로 특정 총기구매에 대한 제재 강화될 것으로
Kagrowa | 2018.02.28 | 추천 0 | 조회 742
Kagrowa 2018.02.28 0 742

CONTACT US

Contact us advertisement

april, 2018

05apr(apr 5)10:00 am(apr 5)10:00 am2018년 식품 전시회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