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에 대마초 카페 영업준비…공공장소 섭취 놓고 논란

작성자
Kagrowa
작성일
2018-01-09 11:50
조회
1542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옥철 특파원 = 새해부터 미국 최대 인구 주(州)인 캘리포니아에서 기호용 마리화나(대마초) 판매가 합법화하자 제프 세션스 미 법무부 장관이 주 정부의 재량권에 제동을 걸면서 미국 내에서 마리화나 합법화 논쟁이 일고 있다.

이런 가운데 콜로라도 주 덴버에 미국 내 최초로 마리화나 제품을 먹는 형태로 소비할 수 있는 카페가 등장해 공공장소에서의 마리화나 섭취에 관한 논란까지 부추기고 있다.

미국 내 기호용 마리화나 합법화 주 또는 특별구는 콜로라도, 워싱턴, 오리건, 알래스카, 네바다, 캘리포니아와 워싱턴DC 7곳이다. 매사추세츠에서는 7월부터 소매 판매가 허용된다.

이들 지역에서는 만 21세 이상 성인은 누구든 1온스(28.4g) 이하의 마리화나를 판매, 구매, 소지, 운반, 섭취할 수 있다.

하지만, 식당·공원·공항·터미널 등 공공장소에서의 섭취는 엄격히 제한된다. 차량 안에서도 사고 위험성을 이유로 동일한 규제가 적용된다.

7일(현지시간) 미 일간 로스앤젤레스타임스(LAT)에 따르면 콜로라도 덴버에서 커피숍을 운영하는 리타 트세일럭은 덴버 대마관리국에 마리화나 제품을 음용할 수 있는 커피 판매점 영업을 신청했다.

트세일럭은 연기를 내뿜지 않고 대신 먹는 형태로 섭취할 수 있는 여러 종류의 마리화나 제품을 진열해놓고 영업준비를 하고 있다.

마리화나를 카페에서 판매하려고 시도하는 것은 미국 내에서 처음이다.

트세일럭은 "이런 형태의 마리화나 카페는 합법화의 자연스러운 과정"이라며 "지역 주민 위원회로부터 지지를 받고 있다"고 말했다.

미국 내에서 마리화나는 담배처럼 흡연하는 것 외에도 초콜릿, 사탕이나 커피 등 음료에 타서 마시는 형태로 여러 가지 제품이 나와 있다.

마리화나 합법화 지지자들은 마리화나 카페가 '팔기만 하고 섭취는 못하게 하는' 정책의 모순을 해결하는 대안이 될 것이라며 환영했다.

매사추세츠 주에서도 7월부터 판매가 허용되면 허가받은 카페에서 마리화나를 음용할 수 있도록 승인해둔 상태다.

기사 더 보기
전체 105
번호 썸네일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05
New 레고랜드와 알맞은 가격의 주택과의 만남
Kagrowa | 2018.07.13 | 추천 0 | 조회 442
Kagrowa 2018.07.13 0 442
104
New 시애틀 찾은 방문객들, 데려가기 좋은 장소들
Kagrowa | 2018.07.13 | 추천 0 | 조회 447
Kagrowa 2018.07.13 0 447
103
New '한국의 소리 LA에 울려 퍼진다' K-소리 페스티벌 개최
Kagrowa | 2018.07.10 | 추천 0 | 조회 506
Kagrowa 2018.07.10 0 506
102
New 지진 경고 해주는 어플리케이션 생겨
Kagrowa | 2018.07.10 | 추천 0 | 조회 521
Kagrowa 2018.07.10 0 521
101
New 소다수 세금 부과 번복될수도?
Kagrowa | 2018.07.10 | 추천 0 | 조회 517
Kagrowa 2018.07.10 0 517
100
New 시애틀 벨타운 홈레스 텐트 맨션 철거돼
Kagrowa | 2018.07.10 | 추천 0 | 조회 514
Kagrowa 2018.07.10 0 514
99
New "종이 빨대, 환경친화적이지만 가격이 약점"
Kagrowa | 2018.07.10 | 추천 0 | 조회 508
Kagrowa 2018.07.10 0 508
98
시애틀 홈레스, 무료 비행기 티켓 주고 떠나보내면 더 낳을까?
Kagrowa | 2018.07.02 | 추천 0 | 조회 630
Kagrowa 2018.07.02 0 630
97
헤드텍스 번복, 합법적인 방법으로 결정 되었나?
Kagrowa | 2018.07.02 | 추천 0 | 조회 612
Kagrowa 2018.07.02 0 612
96
시애틀 미 전역에서 최초로 플라스틱 용기 사용 금지한 대도시로
Kagrowa | 2018.07.02 | 추천 0 | 조회 556
Kagrowa 2018.07.02 0 556
95
앞으로 5번 고속도로에도 톨비 부과 구간 생겨?
Kagrowa | 2018.07.02 | 추천 0 | 조회 525
Kagrowa 2018.07.02 0 525
94
월요일, 시애틀 주차 스티커 없애는 방안 의회 투표 열려
Kagrowa | 2018.06.27 | 추천 0 | 조회 542
Kagrowa 2018.06.27 0 542
93
틸라묵(Tillamook) 요거트 팬? 새롭게 단장된 제조공장에 초대
Kagrowa | 2018.06.27 | 추천 0 | 조회 533
Kagrowa 2018.06.27 0 533
92
시애틀 부동산, 20 개월 연속 가장 핫한 것으로
Kagrowa | 2018.06.27 | 추천 0 | 조회 557
Kagrowa 2018.06.27 0 557
91
시애틀 공립 고등학교 학생들 곧, 무료 교통카드 받을 수 있을 것으로
Kagrowa | 2018.06.27 | 추천 0 | 조회 499
Kagrowa 2018.06.27 0 499
90
시애틀의 적절한 부동산 공급안 과연 제대로 시행되고 있나?
Kagrowa | 2018.06.22 | 추천 0 | 조회 639
Kagrowa 2018.06.22 0 639
89
워싱턴 주 실업률 4.7 퍼센트
Kagrowa | 2018.06.22 | 추천 0 | 조회 636
Kagrowa 2018.06.22 0 636
88
$105,000 가 있으면 시애틀에서 행복해 질 수 있나?
Kagrowa | 2018.06.07 | 추천 0 | 조회 804
Kagrowa 2018.06.07 0 804
87
시애틀 장바구니 가격 미국에서 가장 비싸
Kagrowa | 2018.06.07 | 추천 0 | 조회 795
Kagrowa 2018.06.07 0 795
86
워싱턴 주 건강 보험료 인상될 것으로
Kagrowa | 2018.06.07 | 추천 0 | 조회 783
Kagrowa 2018.06.07 0 783
85
스페이스 니들 'Skyrisers', 완공,대중에 공개해
Kagrowa | 2018.05.30 | 추천 0 | 조회 874
Kagrowa 2018.05.30 0 874
84
시애틀 헤드 텍스 부과 결정 후 시애틀 비지니스 유입하려는 아리조나 피닉스
Kagrowa | 2018.05.30 | 추천 0 | 조회 859
Kagrowa 2018.05.30 0 859
83
헤드 텍스안에 맞서 기업들에 275 달러 세금 면제 제안한 주 의회 의원
Kagrowa | 2018.05.30 | 추천 0 | 조회 834
Kagrowa 2018.05.30 0 834
82
화요일 오후 스타벅스 매장 8천여곳 문닫아
Kagrowa | 2018.05.30 | 추천 0 | 조회 824
Kagrowa 2018.05.30 0 824
81
수요일, 목요일 레이크 워싱턴 강가 폐쇄
Kagrowa | 2018.05.24 | 추천 0 | 조회 855
Kagrowa 2018.05.24 0 855

CONTACT US

Contact us advertisement

july, 2018

21jul(jul 21)11:00 am(jul 21)11:00 am2018년 야유회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