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기 '바짝' 구워 먹었다간 병 걸리기 쉬운 까닭

작성자
Kagrowa
작성일
2018-04-16 10:04
조회
1172


적색육이나 가공육을 많이 먹거나, 고기를 바짝 익혀 먹으면 간 질환 발생 위험이 높아진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이스라엘 하이파대학교 연구팀은 40~70세 대상자 789명을 대상으로 육류에 대한 섭취 빈도와 구체적인 조리법에 대한 설문을 하고 간 초음파와 인슐린 저항성 검사를 했다. 그 결과 대상자 38.7%는 비알콜성 지방간을 가지고 있었으며, 30.5%에게서는 인슐린 저항성을 확인했다. 이들을 더 자세히 분석했더니 적색육이나 가공육을 많이 먹은 사람은 다른 종류의 육류를 섭취한 사람에 비해 간 질환에 걸릴 확률이 47% 높은 것으로 밝혀졌다. 인슐린 저항성(혈당을 낮추는 호르몬인 인슐린의 기능이 떨어지는 것) 위험도 55% 높았다. 높은 온도에서 조리하거나 오랜 시간 완전히 익을 때까지 조리하는 것도 간 질환과 당뇨병 위험을 높이는 또 다른 요인으로 지목됐다. 이와 같은 조리법을 따랐을 때 인슐린 저항성이 생길 위험은 92%나 됐다.​
연구팀은 적색육이나 가공육에 많이 포함된 포화지방, 콜레스테롤, 나트륨, 보존제, 혈액 속 염증 물질을 만드는 최종당화산물(AGEs) 등이 비알콜성 지방간을 형성하는 주요한 원인으로 작용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오랜 시간 높은 조리온도에 노출되는 조리법의 경우 헤테로사이클릭아민류(HCAs·암 유발물질)의 생성을 증가시킨다고 분석했다. 때문에 체내 산화스트레스와 염증이 증가하고 인슐린 저항성을 높여 비알콜성 지방간으로 이어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연구팀은 “간 질환과 인슐린 저항성 위험을 낮추기 위해 적색육보다 생선과 칠면조, 가금류 등을 동물성 단백질 근원으로 섭취해야 한다”며 “굽거나 튀기는 조리법보다는 찌거나 삶는 조리법을 선택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덧붙였다.

이번 연구는 ‘유럽간학회지(Journal of Hepatology)’에 게재됐다.
전체 63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63
6월에는
ks98499 | 2018.06.07 | 추천 0 | 조회 412
ks98499 2018.06.07 0 412
62
불안증 환자의 스트레스, 심장병 위험 높이나?
Kagrowa | 2018.05.04 | 추천 0 | 조회 992
Kagrowa 2018.05.04 0 992
61
체중 감량 돕는 차(茶), 차갑게 마시면 효과 2배(연구)
Kagrowa | 2018.05.04 | 추천 0 | 조회 989
Kagrowa 2018.05.04 0 989
60
점점 증가하는 파킨슨병, 알아야 할 4가지
Kagrowa | 2018.05.04 | 추천 0 | 조회 990
Kagrowa 2018.05.04 0 990
59
매운맛이 가져다 주는 3가지 건강 효과
Kagrowa | 2018.04.16 | 추천 0 | 조회 1168
Kagrowa 2018.04.16 0 1168
58
아침에 일어나서 바로 운동하는 방법
Kagrowa | 2018.04.16 | 추천 0 | 조회 1246
Kagrowa 2018.04.16 0 1246
57
정확한 혈압수치 알려면, 놓치지 말아야 할 것
Kagrowa | 2018.04.16 | 추천 0 | 조회 1215
Kagrowa 2018.04.16 0 1215
56
고기 '바짝' 구워 먹었다간 병 걸리기 쉬운 까닭
Kagrowa | 2018.04.16 | 추천 0 | 조회 1172
Kagrowa 2018.04.16 0 1172
55
노년 활기 좌우하는 근육, 운동·단백질 보충제로 키워라
Kagrowa | 2018.04.09 | 추천 0 | 조회 1113
Kagrowa 2018.04.09 0 1113
54
과학자도 인정한 뱃살 빼는 법 5
Kagrowa | 2018.04.09 | 추천 0 | 조회 1054
Kagrowa 2018.04.09 0 1054
53
따뜻한 물 한잔의 건강 효과 8
Kagrowa | 2018.04.02 | 추천 0 | 조회 1145
Kagrowa 2018.04.02 0 1145
52
밀크셰이크 한 잔도 혈관에 나빠
Kagrowa | 2018.04.02 | 추천 0 | 조회 947
Kagrowa 2018.04.02 0 947
51
커피, 발암 물질 아니다
Kagrowa | 2018.04.02 | 추천 0 | 조회 891
Kagrowa 2018.04.02 0 891
50
전자담배 경험한 청소년, 담배 피우기 쉽다
Kagrowa | 2018.03.14 | 추천 0 | 조회 1157
Kagrowa 2018.03.14 0 1157
49
암을 이겨낸 220명의 건강 비법은?
Kagrowa | 2018.03.14 | 추천 0 | 조회 1167
Kagrowa 2018.03.14 0 1167
48
두려운 병 ‘치매’, 치료제 개발 왜 어려울까?
Kagrowa | 2018.03.14 | 추천 0 | 조회 1006
Kagrowa 2018.03.14 0 1006
47
분홍빛 오줌이? "무리한 운동이 원인"
Kagrowa | 2018.03.14 | 추천 0 | 조회 1160
Kagrowa 2018.03.14 0 1160
46
달걀이 건강에 좋은 5가지 이유
Kagrowa | 2018.03.14 | 추천 0 | 조회 1028
Kagrowa 2018.03.14 0 1028
45
모란이 피기 까지는
Kagrowa | 2018.03.06 | 추천 0 | 조회 1071
Kagrowa 2018.03.06 0 1071
44
일반 상식
Kagrowa | 2018.03.06 | 추천 0 | 조회 1085
Kagrowa 2018.03.06 0 1085
43
긴장성 두통의 원인과 치료법은?
Kagrowa | 2018.02.28 | 추천 0 | 조회 1055
Kagrowa 2018.02.28 0 1055
42
잠 부족하면 살찐다.. 허리둘레 4cm 더 길어
Kagrowa | 2018.02.28 | 추천 0 | 조회 988
Kagrowa 2018.02.28 0 988
41
"하루에 와인 반 잔만 마셔도 치매 위험 키운다"
Kagrowa | 2018.02.28 | 추천 0 | 조회 1024
Kagrowa 2018.02.28 0 1024
40
냉동식품이지만 건강에 좋은 7가지
Kagrowa | 2018.02.28 | 추천 0 | 조회 1041
Kagrowa 2018.02.28 0 1041
39
좋은 외식 VS 나쁜 외식 '건강을 위해 챙겨야 할 메뉴 & 피해야 할 메뉴는 무엇일까?'
Kagrowa | 2018.02.28 | 추천 0 | 조회 1015
Kagrowa 2018.02.28 0 1015
38
숨길 수 없는 나이테 '목주름'…덜 생기게 하는 방법
| 2018.02.22 | 추천 0 | 조회 822
2018.02.22 0 822
37
'엠티 칼로리'와 멀어져야 살빼기 성공
| 2018.02.22 | 추천 0 | 조회 861
2018.02.22 0 861
36
다이어트 식단, ‘저탄고지’가 최선일까?
| 2018.02.22 | 추천 0 | 조회 828
2018.02.22 0 828
35
겨울마다 빡빡한 눈 ‘안구건조증’, 그냥 둬도 될까?
| 2018.02.22 | 추천 0 | 조회 830
2018.02.22 0 830
34
잘 걷게 해주는 운동
| 2018.02.16 | 추천 0 | 조회 998
2018.02.16 0 998

CONTACT US

Contact us advertisement

june, 2018

07jun(jun 7)5:00 pm(jun 7)5:00 pm2018년 업체와의 미팅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