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 발암 물질 아니다

작성자
Kagrowa
작성일
2018-04-02 11:12
조회
326


지난해(2018년) 미국 캘리포니아 법원이 커피에 발암 물질 경고 표시를 부착할 것을 요구해 커피 애호가를 충격에 빠뜨린 일이 있다.
미국 고등법원이 지난 3월 29일(현지 시간) '커피가 암 위험을 증가시킨다는 의학적 근거를 발견하지 못했다'며 경고 표시 부착 추진에 제동을 걸었다고 '유피아이(UPI)가 보도했다.
커피가 암 위험을 증가시킨다는 논란이 나온 이유는 볶은 커피콩에 들어있는 아크릴아미드라는 성분 때문이다. 하지만 이전의 여러 연구에서 아크릴아미드라는 물질이 어느 정도 들어있어야 건강에 위협이 되는지 조차 밝혀내지 못했다.
아크릴아미드는 2002년에 처음 발견된 화학 물질로서 식품에 자연적으로 들어있는 당분과 아미노산에서 형성된다. 세계보건기구(WHO) 산하 국제암연구소(IARC)는 2015년 아크릴아미드를 발암 물질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분류했다가 1년 후에 취소했다.
IARC가 커피 섭취와 관련해 인간과 동물을 대상으로 한 1000여 개의 연구 결과를 발표한 23명의 과학자들을 인터뷰한 결과, 커피가 암을 유발할 수 있다는 것은 부적절한 증거라는 결론을 내렸다.
IARC에 따르면 커피가 췌장암을 비롯해 유방암, 방광암, 전립선암의 유발 요인이라는 어떠한 과학적 근거도 없었으며 오히려 간암과 자궁내막암 등의 암 발병 위험을 낮추는 효과가 있었다는 것이다.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화학자인 로렌 로빈은 UPI와의 인터뷰에서 "일반적으로 아크릴아미드는 탄수화물이 많이 든 식품을 고온에서 오랫동안 굽거나 튀기는 방식으로 조리할 때 축적될 가능성이 크다"며 "하지만 삶거나 찔 때에는 보통 아크릴아미드가 형성되지 않는다"고 말했다.
그는 "우리가 먹는 음식에서 아크릴아미드를 완전히 제거하는 것은 불가능하다"며 "이 때문에 음식 몇 가지를 안 먹는다고 해서 아크릴아미드에 노출되는 것을 피할 수는 없다"고 덧붙였다.

[사진=아이클릭아트]

 
전체 59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59
매운맛이 가져다 주는 3가지 건강 효과
Kagrowa | 2018.04.16 | 추천 0 | 조회 227
Kagrowa 2018.04.16 0 227
58
아침에 일어나서 바로 운동하는 방법
Kagrowa | 2018.04.16 | 추천 0 | 조회 235
Kagrowa 2018.04.16 0 235
57
정확한 혈압수치 알려면, 놓치지 말아야 할 것
Kagrowa | 2018.04.16 | 추천 0 | 조회 234
Kagrowa 2018.04.16 0 234
56
고기 '바짝' 구워 먹었다간 병 걸리기 쉬운 까닭
Kagrowa | 2018.04.16 | 추천 0 | 조회 230
Kagrowa 2018.04.16 0 230
55
노년 활기 좌우하는 근육, 운동·단백질 보충제로 키워라
Kagrowa | 2018.04.09 | 추천 0 | 조회 321
Kagrowa 2018.04.09 0 321
54
과학자도 인정한 뱃살 빼는 법 5
Kagrowa | 2018.04.09 | 추천 0 | 조회 299
Kagrowa 2018.04.09 0 299
53
따뜻한 물 한잔의 건강 효과 8
Kagrowa | 2018.04.02 | 추천 0 | 조회 427
Kagrowa 2018.04.02 0 427
52
밀크셰이크 한 잔도 혈관에 나빠
Kagrowa | 2018.04.02 | 추천 0 | 조회 335
Kagrowa 2018.04.02 0 335
51
커피, 발암 물질 아니다
Kagrowa | 2018.04.02 | 추천 0 | 조회 326
Kagrowa 2018.04.02 0 326
50
전자담배 경험한 청소년, 담배 피우기 쉽다
Kagrowa | 2018.03.14 | 추천 0 | 조회 626
Kagrowa 2018.03.14 0 626
49
암을 이겨낸 220명의 건강 비법은?
Kagrowa | 2018.03.14 | 추천 0 | 조회 606
Kagrowa 2018.03.14 0 606
48
두려운 병 ‘치매’, 치료제 개발 왜 어려울까?
Kagrowa | 2018.03.14 | 추천 0 | 조회 496
Kagrowa 2018.03.14 0 496
47
분홍빛 오줌이? "무리한 운동이 원인"
Kagrowa | 2018.03.14 | 추천 0 | 조회 601
Kagrowa 2018.03.14 0 601
46
달걀이 건강에 좋은 5가지 이유
Kagrowa | 2018.03.14 | 추천 0 | 조회 532
Kagrowa 2018.03.14 0 532
45
모란이 피기 까지는
Kagrowa | 2018.03.06 | 추천 0 | 조회 642
Kagrowa 2018.03.06 0 642
44
일반 상식
Kagrowa | 2018.03.06 | 추천 0 | 조회 658
Kagrowa 2018.03.06 0 658
43
긴장성 두통의 원인과 치료법은?
Kagrowa | 2018.02.28 | 추천 0 | 조회 671
Kagrowa 2018.02.28 0 671
42
잠 부족하면 살찐다.. 허리둘레 4cm 더 길어
Kagrowa | 2018.02.28 | 추천 0 | 조회 621
Kagrowa 2018.02.28 0 621
41
"하루에 와인 반 잔만 마셔도 치매 위험 키운다"
Kagrowa | 2018.02.28 | 추천 0 | 조회 646
Kagrowa 2018.02.28 0 646
40
냉동식품이지만 건강에 좋은 7가지
Kagrowa | 2018.02.28 | 추천 0 | 조회 646
Kagrowa 2018.02.28 0 646
39
좋은 외식 VS 나쁜 외식 '건강을 위해 챙겨야 할 메뉴 & 피해야 할 메뉴는 무엇일까?'
Kagrowa | 2018.02.28 | 추천 0 | 조회 621
Kagrowa 2018.02.28 0 621
38
숨길 수 없는 나이테 '목주름'…덜 생기게 하는 방법
| 2018.02.22 | 추천 0 | 조회 530
2018.02.22 0 530
37
'엠티 칼로리'와 멀어져야 살빼기 성공
| 2018.02.22 | 추천 0 | 조회 530
2018.02.22 0 530
36
다이어트 식단, ‘저탄고지’가 최선일까?
| 2018.02.22 | 추천 0 | 조회 511
2018.02.22 0 511
35
겨울마다 빡빡한 눈 ‘안구건조증’, 그냥 둬도 될까?
| 2018.02.22 | 추천 0 | 조회 507
2018.02.22 0 507
34
잘 걷게 해주는 운동
| 2018.02.16 | 추천 0 | 조회 679
2018.02.16 0 679
33
비타민B 많은 명절음식은 '가지나물·동그랑땡·동태전'
| 2018.02.16 | 추천 0 | 조회 673
2018.02.16 0 673
32
아침으로 설탕범벅 시리얼보다 피자가 낫다?
Kagrowa | 2018.02.05 | 추천 0 | 조회 825
Kagrowa 2018.02.05 0 825
31
아내의 무기력·우울감 다스리는 남편의 공감
Kagrowa | 2018.02.05 | 추천 0 | 조회 799
Kagrowa 2018.02.05 0 799
30
"비타민·단백질 채우려면 '이것' 잘 챙겨드세요"
Kagrowa | 2018.02.05 | 추천 0 | 조회 808
Kagrowa 2018.02.05 0 808

CONTACT US

Contact us advertisement

april, 2018

05apr(apr 5)10:00 am(apr 5)10:00 am2018년 식품 전시회

X